UPDATED. 2022-08-12 12:16 (금)
사랑과 희망의 대서사시 연극 '레미제라블' 8월 5일 개막
사랑과 희망의 대서사시 연극 '레미제라블' 8월 5일 개막
  • 김영광 기자
  • 승인 2022.07.12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5일 ~ 15일 마포아트센터 아트홀맥
연극 '레미제라블' 

[뉴스플릭스] 김영광 기자 = 극단 로얄씨어터(예술감독 윤여성)는 2020년 예술의전당 공연시 50여명의 출연진과 대형 무대로 인해 공연계에 많은 화제를 모았던 연극<레 미제라블>을 8월 5일 ~ 15일 마포아트센터 아트홀맥에서 공연한다.

연극 '레미제라블' 

연극<레 미제라블>은 시공간을 초월한 인간사의 보편성을 표출하며 진정한 휴머니즘이란 무엇인가를 그려낸 위고의 걸작으로 유준기 연출과 박경희 각색이 참여하여 극적 완성도를 높였으며 예술성과 대중성을 겸비하여 새롭게 태어날 것이다.

유준기 연출은 연극<레 미제라블> 통해 우리 현실 사회의 구조적, 제도적인 개혁을 말하기보다 등장하는 모든 인물들을 통하여, 사회적 모순 때문에 희생된 우리들을 대변하고, 스스로 파괴해 버린 인간의 존엄성을 이야기함으로써, 현실을 살아가는 우리가 사회를 만들어 가는 도구가 아닌 인간 내면에 들어있는 자유와 평등, 사랑과 희망을 꿈꿀 수 있는 고귀한 존재임을 말하고자 하였다.

연극 '레미제라블' 

코로나 19로 인해 지친 우리 모두가 이젠 코로나 19 이전으로 돌아갈 시점이다. 연극에서 펼쳐지는 주인공 장발장의 긍정적이고 역동적인 인생은 우리에게 감동을 넘어 자신감을 심어 주고 우리 사회에서 희망이 있고 장밋빛 기회를 알릴 것이다. 우리 모두가 장발장이고 장발장의 모습은 우리 모두의 미래이다.

장발장역의 윤여성과 쟈베르역의 김명수의 열연은 무대를 압도할 긴장감있는 연기로 극적 효과를 더할 것이다.

연극 '레미제라블' 

또한 정 욱, 박 웅, 임동진 등의 원로 배우와 문영수, 최종원, 강희영 등 중견 배우들의 중후한 연기와 400여명의 오디션 지원자 중 발탁된 젊은 배우들의 신선함이 돋보이는 화합의 무대는 관객들에게 시대를 아우르는 깊은 감동을 전달할 것이다.

특히 이번 무대에서 관객에게 뜨거운 박수와 사랑을 받는 새로운 스타가 탄생되길 기대하며, 대한민국 연극계는 연극 <레미제라블>과 함께 모든 희망을 담아 새롭게 출발하는 계기가 되고자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