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1-27 16:14 (금)
뮤지컬 ‘레드북’ 3월 개막…최고 창작 뮤지컬의 귀환
뮤지컬 ‘레드북’ 3월 개막…최고 창작 뮤지컬의 귀환
  • 김영광 기자
  • 승인 2023.01.18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 14일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개막
뮤지컬 ‘레드북’, 3월 돌아온다…”한 번은 꼭 봐야할 창작 뮤지컬”
제6회 한국뮤지컬어워즈 4관왕 ‘레드북’ 오는 3월 재연…’웰메이드 뮤지컬의 귀환’
뮤지컬_'레드북'_포스터
뮤지컬_'레드북'_포스터

[뉴스플릭스] 김영광 기자 = 최고의 창작 뮤지컬 ‘레드북’이 돌아온다.한 번은 꼭 봐야 할 웰메이드 창작 뮤지컬로 손꼽히는 ‘레드북’이 오는 3월 14일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개막한다.

2021년 (주)아떼오드가 새로운 프로덕션으로 선보인 이래로 약 1년 반 만의 귀환이다. 뮤지컬 ‘레드북’은 19세기 런던, 보수적이었던 빅토리아 시대를 배경으로 숙녀보단 그저 ‘나’로 살고 싶은 여자 ‘안나’와 오직 ‘신사’로 사는 법밖에 모르는 남자 ‘브라운’이 서로를 통해 이해와 존중의 가치를 배우는 과정을 담았다. 

특히, 세상의 비난과 편견을 이겨내고 작가로서 성장해가는 ‘안나’의 모습을 통해 미래를 꿈꾸며 스스로의 삶을 당당하게 만들어 나가는 진취적인 여성의 모습을 사랑스럽고 유쾌하게 그리고 있다.

뮤지컬 <레드북>의 주최사 ㈜아떼오드(대표 송은도, 동아방송예술대학교 교수)는 “2년 만에 다시 관객분들을 만날 수 있어 설레고 기대된다. 자신의 삶을 스스로 그려 나가는 안나처럼, 관객들도 우리 공연을 통해 꿈과 희망을 품을 수 있게 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더욱 완벽한 무대를 준비하겠다”라고 전했다.

한정석 작가와 이선영 작곡가 콤비의 작품 ‘레드북’은 2021년 (주)아떼오드가 프로덕션을 맡아 다시 한번 막을 올렸다. 당시 코로나19 확산 여파에도 관객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으며 2022년 제6회 한국뮤지컬어워즈’ 7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4개 부문 수상(여우주연상, 연출상, 작품상, 음악상)이라는 쾌거를 얻었다.

이에 앞서 2018년 ‘제7회 예그린 뮤지컬 어워드’ 4개 부문 수상(여우주연상, 여우조연상, 음악상, 극본상), 2019년 ‘제3회 한국뮤지컬어워즈’ 4개 부문 수상(여우조연상, 작품상, 연출상, 안무상)한 바 있는 뮤지컬 <레드북>은 이로써 명실상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웰메이드 뮤지컬이라는 독보적인 입지를 구축하며 창작 뮤지컬의 새 지평을 열었다.

한편, 뮤지컬 <레드북>은 1월 25일(수) 전국 CGV에서 개봉을 앞두고 있어 지난 공연을 그리워했던 관객들은 물론, 아직 공연을 보지 못한 관객들에게도 진한 감동을 전할 것으로 기대된다.

유쾌함이 가득한 사랑스러운 뮤지컬 <레드북>은 3월 14일,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개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