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7 11:08 (월)
영화 '피터팬 & 웬디', 데이빗 로워리 감독의 최애작 등극
영화 '피터팬 & 웬디', 데이빗 로워리 감독의 최애작 등극
  • 양하준 기자
  • 승인 2023.04.23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놀라운 모험 & 진정성 넘치는 메시지 예고하며 기대감 최고조
영화 '피터팬 & 웬디'

[뉴스플릭스] 양하준 기자 = 디즈니+의 새로운 라이브 액션 '피터팬 & 웬디'가 데이빗 로워리 감독의 새로운 상상력과 진정성이 더해진 명작 탄생을 예고하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디즈니 100주년 기념 라이브 액션 '피터팬 & 웬디'를 통해 데이빗 로워리 감독이 새롭게 탄생시킨 ‘피터팬’과 ‘웬디’의 이야기에 기대가 고조되고 있다.

원작을 초월했다는 평을 받고 있는 디즈니의 '피터와 드래곤', 독보적 감성의 '고스트 스토리', '미스터 스마일' 등 생각지 못한 발상과 새로운 해석으로 그만의 개성을 발휘, 전 세계 씨네필을 사로잡은 데이빗 로워리 감독은 자신만의 상상력과 진정성을 담아 '피터팬 & 웬디'를 완성했다. 

그는 “내가 만드는 버전의 '피터팬'의 특징은 무엇일지 생각해 보다가 마치 후크 선장의 갈고리에 걸리듯 어느새 나도 모르게 빠져들어 있었다”고 밝히며 작품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특히 작품에 따라 다양한 시도를 하는 것으로 정평이 나 있는 만큼 기존의 작품에서 볼 수 없었던 것들을 보태기를 원했고, 데이빗 로워리 감독은 ‘피터팬’ 이야기를 오랫동안 탐구한 끝에 ‘피터팬’과 ‘후크 선장’ 사이의 새로운 스토리, 고전적 이미지에서 벗어난 현 시대에 맞게 변화된 ‘웬디’ 등 캐릭터와 스토리의 발전을 꾀했다.

또한 진정성을 살리기 위해 로케이션 촬영과 대규모 세트 제작 등 남다른 프로덕션을 구축해 놀라운 마법의 땅 ‘네버랜드’를 현실화시키며 몰입감을 높였다. 

이처럼 확장된 캐릭터들이 떠나는 모험은 더욱 예측할 수 없는 스토리를 예고하며 기대를 더한다. “내가 만든 영화 중 가장 마음에 드는 작품”이라며 작품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낸 데이빗 로워리 감독의 '피터팬 & 웬디'는 오직 이번 영화에서만 만날 수 있는 캐릭터, 스펙터클한 액션과 어드벤처,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메시지까지 세대를 초월한 스토리로 구독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디즈니+ 오리지널 영화 '피터팬 & 웬디'는 모험을 꿈꾸는 소녀 ‘웬디’가 어느 날 우연히 창문으로 찾아온 ‘피터팬’을 만나 마법의 땅 ‘네버랜드’에서 새로운 친구들과 함께 놀라운 모험을 펼치는 이야기. '정글북', '미녀와 야수', '라이온 킹', '덤보', 디즈니+의 '피노키오' 등 웰메이드 라이브 액션으로 호평받았던 디즈니와 '피터와 드래곤'의 감독 데이빗 로워리의 창조적인 스토리텔링이 만나 상상력 넘치는 비주얼과 풍성한 스토리를 예고하고 있다.

신예 배우 알렉산더 몰로니와 밀라 요보비치의 딸로 알려진 에버 앤더슨이 각각 새롭게 탄생한 ‘피터팬’과 ‘웬디’로 분했으며, 할리우드의 톱배우 주드 로가 ‘후크 선장’으로 합류해 극의 중심을 이끌 예정이다. 여기에 야라 샤히디가 ‘팅커벨’로 등장, 새로운 요정의 모습을 선사한다. 

디즈니+ 오리지널 영화 '피터팬 & 웬디 '는 2023년 4월 28일 공개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