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3 16:46 (목)
KLM 네덜란드 항공, 신규 월드 비즈니스 클래스 좌석 도입
KLM 네덜란드 항공, 신규 월드 비즈니스 클래스 좌석 도입
  • 전진홍
  • 승인 2024.04.24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좌석 리뉴얼 통해 승객 편의 향상, 오는 28일부터 인천-암스테르담 노선 주 1회 투입 시작으로 점차 확대
사진 = KLM 네덜란드 항공_새로운 보잉 777 월드 비즈니스 클래스 좌석
사진 = KLM 네덜란드 항공_새로운 보잉 777 월드 비즈니스 클래스 좌석

[뉴스플릭스] 전진홍 기자 = KLM 네덜란드 항공(이하 ‘KLM’)이 새로운 월드 비즈니스 클래스 좌석이 도입된 보잉 777 항공편을 오는 28일부터 인천-암스테르담 노선에 투입한다. 주 1회 운항을 시작으로 하계 시즌 말까지 점차 확대해 모든 운항편에 신규 좌석을 도입할 예정이다.

KLM의 신규 월드 비즈니스 클래스 좌석은 고객 조사를 기반으로 제작됐다. 180도 완전 수평으로 펼쳐지는 침대형 좌석은 198cm에 달하며, 1-2-1 배치로 전 좌석이 기내 복도로 바로 연결돼 이동 시 편리하다. 특히 각 좌석에 쉽게 여닫을 수 있는 슬라이딩 도어가 설치돼 업무를 보거나 휴식 및 수면을 취할 때 온전한 프라이버시를 선사한다.

개인 맞춤형 옵션도 강화했다. 조절 가능한 허리 하부 등받이부터 부드러운 등 마사지 기능을 즐길 수 있는 ‘릴랙스 세팅’ 등이 추가됐다. 곳곳에 충전 소켓이 설치돼 있을 뿐 아니라 무선 충전 기능, 거울이 설치된 별도 수납공간, 음료 홀더 등을 마련해 승객 편의성을 높였다.

이 밖에도 항공기 부품사 잠코(Jamco)와의 협업을 기반으로 제작된 이번 벤처(Venture) 좌석은 기존 좌석에 비해 10 – 15% 가벼운 무게를 자랑한다. 좌석의 질은 유지하되 무게를 줄임으로써 KLM의 지속가능성 목표 달성에 기여한다.

KLM 네덜란드 항공 관계자는 “고객 및 경쟁사 리서치를 토대로 강화된 프라이버시와 편안함을 자랑하는 새로운 월드 비즈니스 클래스 좌석을 선보일 수 있어 기쁘다”며 “디자인은 물론 기술, 지속가능성 등이 향상된 신규 좌석을 여행 시 이용해 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리뉴얼을 마친 KLM 보잉 777 항공기에는 이코노미 클래스 대비 17cm 더 넓은 레그룸과 프리미엄 서비스를 제공하는 프리미엄 컴포트 클래스가 장착됐다. 비즈니스 및 이코노미 클래스와 분리된 단독 공간에 자리하며 기내식, 어메니티 키트, 개인용 엔터테인먼트 시스템 등이 제공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