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8 16:54 (화)
[ROAD FC] '원어민 선생님' 로웬 필거, 연승 이어갈 수 있을까
[ROAD FC] '원어민 선생님' 로웬 필거, 연승 이어갈 수 있을까
  • 홍승표 기자
  • 승인 2019.06.07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웬 필거와 ROAD FC 밴텀급 전 챔피언 김수철 (사진제공/ROAD FC)
로웬 필거와 ROAD FC 밴텀급 전 챔피언 김수철 (사진제공/ROAD FC)

[뉴스플릭스] 홍승표 기자 = ‘원어민 선생님’인 ROAD FC(로드FC) 파이터 로웬 필거(30, 로드짐 원주MMA)가 ROAD FC 3연승을 노린다.

로웬 필거는 오는 15일 원주 종합체육관에서 열리는 굽네몰 ROAD FC YOUNG GUNS 43에서 박하정(21, 제주 팀더킹)과 대결한다.

지난 2018년 12월 열린 ROAD FC 051 XX에서 로웬 필거는 김영지(26, 팀제이)와 대결하며 ROAD FC 데뷔전을 치렀다. 당초 경기 출전 명단에 없었으나 김해인의 갑작스러운 부상으로 대체 선수로 케이지에 올라 첫 승을 거뒀다. 

또한, 지난달에는 제주도에서 열린 굽네몰 ROAD FC YOUNG GUNS 42에서 양희조를 제압하며 2연승을 기록했다.

상승세의 로웬 필거는 홍수연(29, 팀제이)의 대체 선수로 투입, 굽네몰 ROAD FC 054에서 박하정을 상대로 3연승을 노린다. 대회가 보름도 채 남지 않은 상황에서 갑자기 받은 오퍼였지만, 거절하지 않고 데뷔전 때와 같이 출전을 결정했다.

짧은 준비 기간임에도 불구하고 로웬 필거가 오퍼를 거절하지 않는 것은 스승인 ‘ROAD FC 밴텀급 전 챔피언’ 김수철(28, 로드짐 원주MMA)의 영향이 크다. 

로웬 필거는 원주 단구중학교에서 원어민 선생님으로 일한 뒤 퇴근 후에는 김수철에게 종합격투기를 배우고 있다. 김수철은 성실함, 적극성, 격투기 선수의 마인드 등 멘탈 부분을 강조하고, 종합격투기에 필요한 모든 기술들을 상세히 로웬 필거에게 지도하고 있다.

미국에서 10세 때부터 19세까지 레슬링을 수련하며, 워싱턴주 3위, 전미 대회에서 7위 1회, 8위 1회를 할 정도로 레슬링 실력이 뛰어난 로웬 필거는 김수철의 지도까지 받으며 더 탄탄한 실력을 갖추게 됐다. 케이지 위에서 안정된 경기력을 보여주며 2연승을 기록할 수 있는 원동력이다.

이번에 로웬 필거가 상대할 파이터는 박하정이다. 박하정은 다수의 킥복싱 대회에서 1위를 차지, 타격에 재능을 보이는 파이터다. 레슬링과 주짓수 베이스의 로웬 필거와는 반대의 스타일이다.

로웬 필거는 “김수철 관장님께 지도를 받으며 종합격투기 파이터로 성장했다. 우리 팀은 성실한 것이 장점인 팀”이라며 “대체 선수로 투입돼 준비 기간이 짧아서 쉽지 않은 것이 사실이다. 친구들, 학교 교직원과 학생들 앞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김수철 관장님께 배운 모든 것을 케이지 위에서 보여주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강남효성해링턴타워) 비1층 107-78호(서초동,강남효성 해링턴타워)
  • 대표전화 : 02-407-1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승표
  • 법인명 : (주)로임미디어
  • 제호 : 뉴스플릭스(NewsFlix)
  • 등록번호 : 서울,아52014
  • 등록일 : 2018-12-22
  • 발행일 : 2019-01-02
  • 발행인 : 전진홍
  • 편집인 : 김민건
  • 뉴스플릭스(NewsFlix)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플릭스(NewsFlix).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oymmedia@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