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6 10:50 (월)
주한 베트남 관광청 대표부 개청식 6월28일 개최
주한 베트남 관광청 대표부 개청식 6월28일 개최
  • 전진홍 기자
  • 승인 2019.06.20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트남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 박항서 감독 참석 예정
사진 = 주한 베트남 관광청 제공

[뉴스플릭스] 전진홍 기자 = 주한 베트남 관광청 대표부 개청식이 6월 28일 오전 11시 서울 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세종대학교 컨벤션센터에서 베트남 문화체육부 장관 응우엔 응옥 티엔(Nguyen Ngoc Thien), 응우엔 부뚜(Nguyên Vu Tu) 주한 베트남 대사, 베트남 관광청 부청장 및 북방 정책위원장 송영길 의원, 한-아세안센터 이혁 사무총장 등 한국과 베트남의 주요 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축하공연과 함께 성대하게 진행된다.

초대 대표로는 지금의 베트남 수도 하노이를 도읍지로 정한 베트남 이 왕조(Ly Thai To)의 31대 손 이며 2010년도 베트남 국적을 부여받은 리 쓰엉 깐(Ly Xuong Can) 관광대사가 맡게 되었다. 리 쓰엉 깐 초대 대표는 2017년 11월, 베트남 정부로부터 3년 임기의 관광대사로 임명받은 바 있다.

청식 행사는 6월 28일 하루 종일 이어지는데, 오전 10시 광진구 능동로 대표부 사무실 현판식을 시작으로 11시부터 13시까지 세종대학교 컨벤션 센터(광개토관)에서 공식 개청 축하연 있을 예정이다. 개청 현판식에는 베트남 국민의 축구영웅 박항서 감독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낼 예정이다.

사진 = 주한 베트남 관광청 제공

저녁 6시부터 찾아가는 관광로드쇼를 대학로 마로니에 공원에서 진행한다. 베트남 국립 예술단 초청 공연으로 베트남 아오자이 패션쇼 등 베트남의 전통민요, 악기 연주, 무용 등을 한국 시민들에게 알리고 소통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한다는 취지다.

5천만 인구의 한국인중 유일하게 베트남 국적을 가진 리 쓰엉 깐(Ly Xuong Can) 대표는 “한국과 베트남의 수교 27주년을 맞이하여 양국 교류가 확대되고 있는 시점에 안정적이고 효과적인 관광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플랫폼이 마련 되었다는데 의미를 두고 싶다”고 밝혔다.

더불어, 주한베트남 관광청 개청식 추진위원회 사무총장을 맡은 박낙종 전 주베트남 문화원장은 “그동안 양국 정부는 물론 많은 분들의 성원과 협력 덕분으로 서울 중심에 베트남 관광청 대표부를 열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 한다. ”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강남효성해링턴타워) 비1층 107-78호(서초동,강남효성 해링턴타워)
    • 대표전화 : 02-407-1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승표
    • 법인명 : (주)로임미디어
    • 제호 : 뉴스플릭스(NewsFlix)
    • 등록번호 : 서울,아52014
    • 등록일 : 2018-12-22
    • 발행일 : 2019-01-02
    • 발행인 : 전진홍
    • 편집인 : 김민건
    • 뉴스플릭스(NewsFlix)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플릭스(NewsFlix).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oymmedia@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