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9 23:51 (토)
[ROAD FC] '몬스터 울프' 박정은, 일본 대회 출전...'킥복싱 룰'로 싸운다
[ROAD FC] '몬스터 울프' 박정은, 일본 대회 출전...'킥복싱 룰'로 싸운다
  • 홍승표 기자
  • 승인 2019.07.03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은(왼쪽)이 ROAD FC 대회서 경기를 진행하고 있는 모습 (사진제공/ROAD FC)
박정은(왼쪽)이 ROAD FC 대회서 경기를 진행하고 있는 모습 (사진제공/ROAD FC)

[뉴스플릭스] 홍승표 기자 = ‘몬스터 울프’ 박정은(23, 팀 스트롱울프)이 일본 대회에 출전해 킥복싱 룰로 타격가와 맞대결을 펼친다.

박정은은 오는 28일 일본 나고야 국립 컨퍼런스 센터에서 개최되는 HEAT 45 대회에서 일본의 스즈키 마리야(25)와 맞붙는다.

박정은은 ROAD FC(로드FC) 아톰급에서 실력을 인정받은 젊은 파이터다. 지난해 12월 ‘아톰급 챔피언’ 함서희와 타이틀전을 치르며 한 층 성장도 했다.

이번 경기는 박정은의 체급인 –48kg 아톰급이 아니라 –55kg로 진행된다. 킥복싱 대결이고, 상대도 강하기에 박정은에게 쉽지 않은 경기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박정은은 “여러 면에서 변화를 주고, 입식에서도 경험을 더 쌓고자 해서 상위 체급임에도 나가는 것으로 결정했다”며 “(나의 패배를 예상하는) 여론이 있어도 나는 나의 갈 길을 가겠다. 타격이 좋은 선수와 붙는 건 경험을 쌓기에 좋은 기회”라고 의지를 전했다.

그러면서 “상대가 타격이 굉장히 좋고, 종합격투기 선수이면서 입식격투기도 하는 선수라서 스타일이 다양하다”며 “잘하는 선수와 해야 승패에 상관없이 실력을 키울 수 있다”고 덧붙였다.

박정은은 지난 6월 15일 입식격투기 출신의 김은혜와 굽네몰 ROAD FC 054에서 대결했다. 심유리와의 경기가 예정되어 있었지만, 심유리의 부상으로 상대가 변경됐다. 승리했음에도 원래 싸울 상대가 아닌 다른 상대와 싸운 것에 대해 박정은은 ‘트라우마’를 깼다고 설명했다.

박정은은 “나의 트라우마를 깬 경기였다. 확실히 영상이라든지, 다른 정보들이 부족한 선수에게 약한 느낌이 있었다. 그걸 좀 깨고 싶었는데, 이번에 트라우마를 깬 것 같다”며 “나에게는 경험을 쌓을 수 있는 좋은 경기였다”고 밝혔다.

아울러 “ROAD FC 대회가 끝난 지 오래되지 않아서 올라온 몸이 유지될 수 있도록 가볍게 시작했다”며 “다음 주부터 조금씩 강도를 올리려고 한다. 지금 몸 상태가 정말 좋다. 컨디션 조절 잘해서 일본에 가서 강한 파이터에 기죽지 않고, 재밌게 경기하고, 많이 배우고 오고 싶다”고 밝혔다.

한편 ROAD FC는 오는 9월 8일 대구체육관에서 굽네몰 ROAD FC 055를 개최한다. 메인 이벤트는 ‘페더급 챔피언’ 이정영과 박해진의 타이틀전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강남효성해링턴타워) 비1층 107-78호(서초동,강남효성 해링턴타워)
    • 대표전화 : 02-407-1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승표
    • 법인명 : (주)로임미디어
    • 제호 : 뉴스플릭스(NewsFlix)
    • 등록번호 : 서울,아52014
    • 등록일 : 2018-12-22
    • 발행일 : 2019-01-02
    • 발행인 : 전진홍
    • 편집인 : 김민건
    • 뉴스플릭스(NewsFlix)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플릭스(NewsFlix).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oymmedia@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