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8 02:00 (일)
오메가 씨마스터300&아쿠아테라 등 오직 탑퀄서 90만원대 판매!
오메가 씨마스터300&아쿠아테라 등 오직 탑퀄서 90만원대 판매!
  • 한소영 기자
  • 승인 2019.11.22 1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 = 탑퀄 제공
이미지 = 탑퀄 제공

[뉴스플릭스] 한소영 기자 = 오메가는 기계식 손목시계 및 쿼츠시계와 하이주얼리, 원석을 깎는 것 빼고는 숙련공에 의해 모든 것을 수작업으로 제조, 판매하는 스위스 명품 시계 브랜드이다. 1848년 루이브란트가 스위스 라쇼드퐁에서 포켓워치를 조립하는 공방으로 처음 시작하였으며 루이 브란트의 두 아들이 물려받아 1894년부터 오메가로 불리기 시작하였다. 로고이자 브랜드인 오메가는 그리스 알파벳의 마지막 글자로써 끝, 최후를 뜻하고 있으며 루이브란트의 시계 공방이 시계 기술을 완성했다는 의미를 상징하고 있다.

오메가시계의 대표 상품라인으로는 오메가스피드마스터, 오메가씨마스터, 오메가드빌, 오메가컨스텔레이션이 있으며 각 특징을 설명하자면, 오메가스피드는 1957년에 출시되어 오메가의 수많은 컬렉션 중에서도 시계 제조 역사에서도 빼놓을 수 없는 중요한 시계이다.

스피드마스터는 시계 마니아와 오메가 수집가 사이에서 컬트적인 사랑을 받아왔으며 오메가 하면 가장 떠오르는 컬렉션이다. 오메가씨마스터는 손목시계 역사상 최초로 전문 잠수부를 위해 제작된 시계로써 당시 해양 생물학자였던 윌리엄 비브가 실제 수중 탐사 시 착용해 유명세를 얻기도 했던 시계이다.

오메가드빌은 1967년 런칭한 클래식하고 고급스러운 분위기의 시계이다. 오메가는 포켓워치의 전통에서 영감을 받고 코액시얼 칼리버라는 혁신적인 기술력을 접목시켜 탄생되었다. 마지막으로 오메가컨스텔레이션은 로마숫자로 각인되어 있는 베젤의 디자인이 도드라지며 베젤 위에 새겨진 로마 숫자와 다이얼 위의 별모양 마크는 컨스텔레이션 라인의 가장 큰 특징으로 오메가의 시계 중에서도 가장 우아한 이미지를 대표하고 있다.

오메가는 전 세계 약 124개국에 진출하고 있으며 오메가 제품만 다루고 있는 전문 매장은 46개국에 자리잡고 있다. 이렇게 세계적인 배우, 스포츠선수, 우주비행사 등 전 세계의 다양한 분야에서 최고의 위치에 있는 이들이 착용할 만큼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오메가시계를 파격적인 프로모션 할인을 실시하여 저렴하게 판매하고 있는 해외구매대행쇼핑몰 탑퀄이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탑퀄의 경우 오메가씨마스터300과 오메가아쿠아테라를 90만원대로 판매하는 파격적인 이벤트를 실시하고 있으며, 씨마스터와 아쿠아테라 이외에도 오메가스피드마스터, 오메가드빌, 오메가문워치, 오메가플래닛오션, 오메가컨스틸레이션 등 다양한 오메가시계를 만나볼 수 있다.

탑퀄에서는 오메가 제품 이외에도 다양한 명품 브랜드를 소비자들의 니즈와 최신 트렌드에 맞추어 인기상품 및 신상품을 빠르게 파악하여 업데이트 하고 있으며, 구매를 확정한 고객들을 대상으로 배송 전 실사 이미지를 제공하고 있다. 탑퀄에서 진행하고 있는 다양한 할인 명품브랜드 상품은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궁금한사항이나 문의사항의 경우 상담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강남효성해링턴타워) 비1층 107-78호(서초동,강남효성 해링턴타워)
    • 대표전화 : 02-407-1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승표
    • 법인명 : (주)로임미디어
    • 제호 : 뉴스플릭스(NewsFlix)
    • 등록번호 : 서울,아52014
    • 등록일 : 2018-12-22
    • 발행일 : 2019-01-02
    • 발행인 : 전진홍
    • 편집인 : 김민건
    • 뉴스플릭스(NewsFlix)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플릭스(NewsFlix).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oymmedia@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