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19 15:56 (화)
올여름 관객들을 사로잡을 서늘한 액션 서스펜스! 호기심 자극 보도스틸 10종 공개!
올여름 관객들을 사로잡을 서늘한 액션 서스펜스! 호기심 자극 보도스틸 10종 공개!
  • 전진홍 기자
  • 승인 2020.07.27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 = 영화 '더가드' 메인포스터
이미지 = 영화 '더가드' 메인포스터

[뉴스플릭스] 전진홍 기자 = 고립된 설원, 아무도 찾지 않는 버려진 요양 시설에서 펼쳐지는 서늘한 액션 서스펜스를 그린 영화 '더 가드'가 보도스틸 10종을 공개하며 관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고립된 설원, 아무도 찾지 않는 버려진 그곳!

숨겨진 진실이 밝혀진다! 보도스틸 10종 대공개!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고립된 설원, 버려진 요양 시설, 사고처럼 그곳을 찾은 위험한 부부의 방문으로 밝혀지는 수수께끼의 남자 '블라드’의 비밀을 그린 액션 서스펜스 영화 '더 가드'가 오는 8월 개봉을 확정 지은 가운데, 궁금증을 고조시키는 보도스틸 10종을 공개했다.

먼저, 버려진 요양 시설을 지키는 수수께끼의 경비원 ‘블라드’의 뒷모습과 함께, 누군가에 의해 무참히 살해 당한 반려견의 모습을 담은 스틸이 서늘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어 사고처럼 이곳을 찾은 낯선 방문객 ‘베라’와 ‘스타스’의 강렬한 눈빛이 이들에게 숨겨진 비밀이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불길에 휩싸인 채 위협 당하는 ‘블라드’의 모습, 누군가에게 총구를 겨누고 있는 ‘스타스’의 표정이 영화 속 아슬아슬한 긴장감을 예고한다. 여기에 설원을 배경으로 보이는 핏자국들은 세 사람을 둘러싸고 펼쳐질 액션 서스펜스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이미지 = 영화 '더가드' 스틸

영화 '더 가드'는 러시아 사회 문제에 대한 날카로운 시선과 섬세한 연출로 해외 유수 영화제에서 일찍이 주목받았던 유리 비코프 감독의 신작. 제16회 상하이국제영화제에서 최고상인 금잔작품상 등 3관왕을 차지하며 호평받은 영화 <더 메이저>로 국내에서도 잘 알려진 유리 비코프 감독은 이번 작품에서 각본과 연출은 물론, 주연까지 맡아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또한 '더 가드'는 제30회 러시아 키노타브르 영화제 경쟁 부문에 공식 초청되며 작품성을 인정받아 국내 관객들까지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기대를 높이고 있다.

시선을 사로잡는 보도스틸 10종을 공개하며 강렬한 액션 서스펜스를 예고하는 영화 '더 가드'는 오는 8월 개봉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강남효성해링턴타워) 비1층 107-78호(서초동,강남효성 해링턴타워)
    • 대표전화 : 02-448-1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승표
    • 법인명 : (주)로임미디어
    • 제호 : 뉴스플릭스(NewsFlix)
    • 등록번호 : 서울,아52014
    • 등록일 : 2018-12-22
    • 발행일 : 2019-01-02
    • 발행인 : 전진홍
    • 편집인 : 전진홍
    • 뉴스플릭스(NewsFlix)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뉴스플릭스(NewsFlix).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oymmedia@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