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3 18:43 (월)
새 수목드라마 '바람피면 죽는다’, 의미심장 3차 티저 포스터 공개!
새 수목드라마 '바람피면 죽는다’, 의미심장 3차 티저 포스터 공개!
  • 김영광 기자
  • 승인 2020.10.27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여정, ‘괴기스러운 지하실’ 계단 센터 점령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바람피면 죽는다’, 3차 티저 포스터 공개!

[뉴스플릭스] 김영광 기자 = ‘바람피면 죽는다’ 속 괴기스러운 지하 창고의 주인이 된 조여정의 모습이 담긴 3차 티저 포스터가 공개됐다.

깊은 지하 창고 계단의 센터에 앉아 음산하고 공포스러운 분위기 속에서도 흐트러짐 없는 아름다움을 뽐내는 그녀의 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조여정의 흰 치맛자락을 붙잡는 섬뜩한 인형, 쌓여 있는 책 등 오래된 오브제가 가득한 지하 창고에서 어딘가를 뚫어지게 쳐다보고 있는 그녀. 과연 그녀의 시선 끝에 무엇이 있을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오는 12월 2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바람피면 죽는다' 측은 오늘(26일) 살인 범죄 소설만 쓰는 베스트셀러 작가 강여주(조여정 분)의 강렬한 카리스마를 담은 3차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한 차례 꺾어진 계단이 말해주듯 깊고 깊은 지하실 속, 익숙한 듯 그 계단 한 가운데 앉아 있는 조여정. 순백의 원피스를 입은 그녀는 강렬한 빨간색 매니큐어, 빨간 구두, 빨간 입술로 포인트를 줘 강렬한 카리스마를 발산하며 ‘강여주’에 완벽히 동화된 모습이다.

여주는 전등, 술병, 난로, 책, 지구본 등 오래되고 독특한 오브제가 가득한 지하 창고 한 가운데 흐트러짐 없이 꼿꼿하게 앉아 무언가를 향해 강렬한 눈빛을 보내고 있다.

그 중에서도 그녀의 원피스 자락을 잡고 있는 괴기스럽고 뼈가 앙상한 인형이 섬뜩함을 자아낸다. 또 그녀의 손에 들린 ‘CHEAT ON ME, IF YOU CAN’이라는 빨간색의 책 제목도 단연 눈에 띈다.

이번 3차 티저 포스터는 ‘바람 피우려면 피워봐!’라는 듯 단호한 표정으로 강렬한 인상을 주는 여주와 그녀의 시선을 빼앗은 지하 창고 안 미스터리한 존재의 정체를 상상하게 만들며 보는 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바람피면 죽는다’ 제작진은 “신체 포기 각서로 시작한 1차 티저 포스터, 여주의 강렬한 눈빛을 담은 2차 티저 포스터, 지하실 계단에 앉아 기괴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여주의 3차 티저 포스터까지. 티저 포스터 시리즈는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극대화시키기 위해 드라마의 일부분에서 영감을 얻어 만들어졌다”고 설명했다.

이어 “티저 포스터 외에 추후 공개되는 영상들과 단서들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면서 “코믹하면서도 진지하고 스릴 넘치는 에피소드와 독특한 캐릭터들의 설정, 배역에 빙의한 듯 몰입한 배우들의 열연을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조여정과 고준의 아찔한 ‘킬링 케미’로 기대를 모으는 ‘바람피면 죽는다’는 ‘넝쿨째 굴러온 당신’, ‘황금빛 내 인생’ 등 연출력을 뽐낸 김형석 PD와 지상파 첫 시즌제로 큰 사랑을 받았던 ‘추리의 여왕’의 이성민 작가가 의기투합해 화제를 모았다.

이밖에도 김영대-연우-송옥숙-정상훈-이시언-김예원-홍수현-오민석 등 화려한 연기자 군단이 캐스팅돼 2020년 하반기 최대 기대작으로 꼽힌다.

한편, 오는 12월 2일 수요일 첫 방송되는 ‘바람피면 죽는다’는 오로지 사람을 죽이는 방법에 대해서만 생각하는 범죄 소설가 아내와 ‘바람피면 죽는다’는 각서를 쓴 이혼 전문 변호사 남편의 코믹 미스터리 스릴러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강남효성해링턴타워) 비1층 107-78호(서초동,강남효성 해링턴타워)
    • 대표전화 : 02-448-1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승표
    • 법인명 : (주)로임미디어
    • 제호 : 뉴스플릭스(NewsFlix)
    • 등록번호 : 서울,아52014
    • 등록일 : 2018-12-22
    • 발행일 : 2019-01-02
    • 발행인 : 전진홍
    • 편집인 : 전진홍
    • 뉴스플릭스(NewsFlix)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플릭스(NewsFlix).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oymmedia@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