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5 16:52 (수)
바다 "신랑 '손에 물 안 묻히겠다' 콘셉트 지키는 중
바다 "신랑 '손에 물 안 묻히겠다' 콘셉트 지키는 중
  • 김영광 기자
  • 승인 2020.11.19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다, '결혼X득녀' 좋은 일 콤보 후 되레 텐션 다운?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 가수 '바다'

[뉴스플릭스] 김영광 기자 = '가요계 원조 요정' 바다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결혼한 지 4년째 "신랑이 '손에 물 안 묻히겠다' 콘셉트를 지키고 있다"고 고백한다. 또 지난 9월 득녀한 바다는 S.E.S 멤버 유진의 남편인 기태영이 남편의 '육아 스승'이라고 밝혔다고 해 무슨 사연일지 궁금증을 높인다.

오늘(18일) 수요일 밤 10시 4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TV와 모니터 온-오프라인에서 모두 핫한 박미선, 바다, 헨리, 재재와 함께하는 ‘랜선 친구들’ 특집으로 꾸며진다.

바다는 1세대 아이돌 S.E.S 리드 보컬이자 청아하고 파워풀한 가창력을 자랑하며 솔로 가수로도 사랑받았다. 여러 뮤지컬에 출연하며 뮤지컬 배우로도 성공했다.

지난 2017년에는 연하의 사업가와의 결혼 소식으로 화제를 모았다. 바다는 결혼 이듬해인 2018년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남편과의 나이 차이, 만남 스토리를 공개해 많은 응원을 받았다.

2년 만에 다시 '라디오스타'를 찾은 바다는 엄마가 되어 돌아왔다. 지난 9월 딸을 출산하며 좋은 일을 연달아 겪은 후 되레 텐션이 낮아진 모습으로 등장한 바다는 “세상이 아름답다”라고 득녀 소감을 들려준다. 특히 새댁 안영미에게도 임신을 추천했다고 해 달라진 모습으로 돌아온 그의 이야기를 궁금하게 한다.

이어 바다는 자연스럽게 아이가 생긴 탓에 의도치 않게 배 속의 아이를 강하게 키운 이유를 들려준다. 특히 출산 중 출혈 탓에 호흡 곤란이 왔다고 고백하며 고생 끝에 첫 대면한 아이에게 “너 왜 물만두 같이 생겼어?”라고 첫마디를 건넨 아찔했던 순간을 회상한다고 해 호기심을 유발한다.

결혼 4년 차, 여전히 달달한 남편과의 러브 스토리도 공개한다. 바다는 “신랑이 손에 물 안 묻히게 한다고 콘셉트를 정했다. 칭찬하면 반찬이 달라진다”라며 요리와 설거지 등 집안일을 책임져주는 남편 자랑을 늘어놨다고 해 궁금증을 키운다. 특히 바다는 남편이 집안일을 할 때 시어머니의 반응까지 공개해 현장에 있던 모두의 감탄을 불렀다고.

또 바다는 초보 아빠인 남편의 육아 스승이 다름 아닌 S.E.S 멤버 유진의 남편 기태영이라고 털어놓는다. 바다는 “기저귀 갈 때 됐다고 전화를 준다”며 남편까지 돈독한 우정을 자랑하는 ‘S.E.S 인연’을 공개한다.

이 외에도 바다는 함께 출연한 헨리와 재재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던 일화를 밝힌다. 헨리는 “미친 사람인 줄 알았다”고 하고, 재재가 “부장님 스타일”이라고 표현한 바다의 격한 일방통행 애정표현은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엄마가 되어 돌아온 원조 요정 바다의 이야기는 오늘(18일) 수요일 밤 10시 4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강남효성해링턴타워) 비1층 107-78호(서초동,강남효성 해링턴타워)
    • 대표전화 : 02-448-1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승표
    • 법인명 : (주)로임미디어
    • 제호 : 뉴스플릭스(NewsFlix)
    • 등록번호 : 서울,아52014
    • 등록일 : 2018-12-22
    • 발행일 : 2019-01-02
    • 발행인 : 전진홍
    • 편집인 : 전진홍
    • 뉴스플릭스(NewsFlix)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플릭스(NewsFlix).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oymmedia@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