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15 11:18 (금)
창작뮤지컬 "마지막 사건" 2월 초연!
창작뮤지컬 "마지막 사건" 2월 초연!
  • 김영광 기자
  • 승인 2021.01.12 12: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종구-정민-조풍래-백기범-홍승안-김찬종 캐스팅!
최고의 추리 소설 작가 ‘아서 코난 도일’과 완벽한 탐정 ‘셜록 홈즈’
뮤지컬 '마지막 사건' 포스터 | 제공 = 주식회사 더 웨이브
뮤지컬 '마지막 사건' 포스터 | 제공 = 주식회사 더 웨이브

[뉴스플릭스] 김영광 기자 = 최고의 추리 소설 작가 ‘아서 코난 도일’과 완벽한 탐정 ‘셜록 홈즈’의 이야기를 다룬 창작뮤지컬 <마지막 사건>이 오는 2월 15일 드림아트센터 2관에서 개막한다.

뮤지컬 <마지막 사건>은 소설 <셜록 홈즈>를 통해 엄청난 성공을 거둔 작가 ‘아서 코난 도일’이라는 실존 인물과 그가 탄생시킨 소설 속 캐릭터 ‘셜록 홈즈’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의사였던 아서 코난 도일은 병원을 개업했지만 여의치 않자 자신의 바람이었던 작가의 꿈을 이루기 위해 글을 쓰기 시작한다. 하지만 작가로도 세간의 주목을 받지 못하자 독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만한 이야기를 찾고있던 중, 그는 탐정물에 관심을 갖게 되고 1887년 ‘셜록 홈즈’가 등장하는 첫 번째 작품 <주홍색 연구>를 발표하게 된다.

홈즈를 창조해낸 그는 스트랜드 매거진에 연재를 시작하며 수많은 독자들에게 큰 호평을 받기 시작한다.

뮤지컬 <마지막 사건>은 지난 130여 년 동안 전세계의 사랑을 받아온 소설 <셜록 홈즈>의 창조자 ‘아서 코난 도일’의 작가로서의 고뇌와 그에 관한 숨겨진 실화를 바탕으로 새롭게 이야기를 창작한 작품이다.

‘아서 코난 도일’은 약 40여 년 동안 ‘셜록 홈즈’를 주인공으로 한 4편의 장편과 56편의 단편을 썼는데 이 중에서 ‘셜록 홈즈’가 죽음에 이르렀던 동명의 소설(1893년 12월 스트랜드 매거진에 발표한 단편집 ‘셜록 홈즈의 회상’ 중 마지막 사건)을 모티브로 하고 있다.

<마지막 사건>은 작품 개막 소식과 함께 ‘도일’과 ‘홈즈’의 완벽한 호흡을 보여줄 6인의 캐스팅을 공개했다.

‘아서 코난 도일’ 역에는 대체 불가한 매력의 섬세한 연기로 매 작품마다 화제를 불러 일으키는 배우 김종구와 특유의 깊은 감성으로 관객들에게 묵직한 울림을 선사하는 홍승안, 안정적인 가창력과 매력적인 음색을 지닌 떠오르는 신예 김찬종이 이름을 올렸다. ‘도일’의 강렬한 열망과 내면의 고뇌를 완벽한 드라마로 풀어낼 세 배우의 모습에 기대가 모아진다.

이어 아서 코난 도일이 창조해낸 최고의 탐정 ‘셜록 홈즈’ 역에는 탁월한 캐릭터 분석력으로 치밀한 연기를 선보이는 배우 정민과 성숙하고 깊이감 있는 연기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조풍래, 특유의 밝은 에너지로 객석을 사로잡는 백기범이 캐스팅됐다.

이들은 현실과 소설 속 세계를 넘나드는 캐릭터 ‘셜록 홈즈’로 분해 관객들을 작품 속으로 이끌 예정이다.

뮤지컬 <마지막 사건>은 화려하고 긴장감 있는 연출로 호평 받는 성재준 연출과 뮤지컬 <비스티>의 세련되고 중독성 있는 넘버를 작곡한 홍정의 작곡가가 함께한다.

두 창작진의 의기투합으로 흥미로운 스토리와 매력적인 음악이 어우러진 웰메이드 창작뮤지컬이 탄생할 것에 초미의 관심이 집중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강남효성해링턴타워) 비1층 107-78호(서초동,강남효성 해링턴타워)
    • 대표전화 : 02-448-1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승표
    • 법인명 : (주)로임미디어
    • 제호 : 뉴스플릭스(NewsFlix)
    • 등록번호 : 서울,아52014
    • 등록일 : 2018-12-22
    • 발행일 : 2019-01-02
    • 발행인 : 전진홍
    • 편집인 : 전진홍
    • 뉴스플릭스(NewsFlix)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뉴스플릭스(NewsFlix).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oymmedia@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