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 나이 되돌리는 메리얼 ‘벨루티 엘릭시르 앰플’ 국내 정식 출시
피부 나이 되돌리는 메리얼 ‘벨루티 엘릭시르 앰플’ 국내 정식 출시
  • 한소영 기자
  • 승인 2021.09.10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 = 뉴로코스메틱이 출시한 메리얼의 ‘메리얼 벨벳 앰플’

[뉴스플릭스] 한소영 기자 = 뉴로코스메틱의 브랜드 메리얼(Marie Earle)을 총판하는 서울베이스는 메리얼을 벨벳 같은 피부 효과로 주름·미백 이중 기능성 인증을 받은 ‘벨벳앰플(벨루티 엘릭시르 앰플)’을 국내에 정식으로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벨벳앰플은 각각의 층에서 주름과 피부 결을 개선하고, 피부 톤을 밝게 해주는 미백과 주름 기능성 인증을 받은 제품이다.

피부 속부터 표면까지 5개 층인 표면층-각층-표피층-진피-피하 층의 피부 컨디션을 개선하고 광채를 선사한다. 특히 사용자들 사이에서 국내 정식 출시 전부터 카페 등 커뮤니티를 통해 입소문을 탔던 제품으로 3회 사용만으로 확연히 달라진 피부로 ‘벨벳앰플’이라는 애칭도 붙었다.

주목할 점은 최고의 항산화 성분으로 알려진 ‘화이트 트러플’을 발효해 새로운 복합체를 개발했다는 것이다. ‘악티베 텍스쳐’로 명명된 핵심 성분인 새로운 복합체가 피부 각 층의 나이를 되돌리고 최상의 피부 톤과 컨디션을 유지시켜 준다.

또한 이 복합성분은 피부의 개별 층에 작용해 피부 아래의 혈액 순환을 원활하게 도움을 줌으로써 세포의 활성화를 돕고, 자외선으로 손상된 피부의 산화를 억제 시키는 효과를 준다. 멜라닌이 과도하게 형성되는 것을 방지해 미백을, 피부층에 따라 보습 효과를 줘 매끄러운 피부가 돼 빛과 산화에 의해 노출된 스트레스를 방지해준다.

메리얼 담당자는 “벨벳앰플은 메리얼의 백 년 안티에이징 기술력이 집결된 혁신적인 앰플이다”며 “벨벳앰플을 통해 벨벳같이 부드러운 피부와 광채를 직접 경험해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