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빌리프 ‘보습 폭탄 크림 2종’ 판매량 1000만 개 돌파
LG생활건강, 빌리프 ‘보습 폭탄 크림 2종’ 판매량 1000만 개 돌파
  • 한소영 기자
  • 승인 2021.10.01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 = LG생활건강 빌리프 모이스춰라이징 밤 50mL(2021년 리뉴얼)

[뉴스플릭스] 한소영 기자 =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이 빌리프의 대표 제품인 폭탄 크림 2종, 보습 폭탄™ 크림 ‘더 트루 크림-모이스춰라이징 밤’과 수분 폭탄™ 크림 ‘더 트루 크림-아쿠아 밤’의 판매량 1000만 개 돌파를 기념하며, 클린 뷰티 패키지로 리뉴얼 출시한다고 밝혔다.

트루 허브 코스메틱 브랜드 빌리프는 2010년 8월 브랜드 론칭과 함께 보습 폭탄 크림 2종 더 트루 크림-모이스춰라이징 밤과 더 트루 크림-아쿠아 밤을 선보였고, 이 제품들은 10년 동안 누적 판매량이 1000만 개를 돌파할 만큼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26시간 촉촉함이 유지[1]되는 더 트루 크림-모이스춰라이징 밤은 스페인 타베르나스 사막의 건조한 기후에서도 지속되는 강력한 보습 효과를 입증[2]받은 보습 폭탄™ 크림이다. 10겹의 피부까지 보습이 도달하는 보습 파워[3]는 물론 보습 허브로 알려진 컴프리 리프를 함유한 생크림 제형이 피부에 부드럽게 발리며 편안함을 선사한다.

‘더 트루 크림-아쿠아 밤’은 상쾌하게 발리며 폭발적인 수분감을 선사하는 수분 폭탄™ 크림이다. 보습 허브인 레이디즈 맨틀 성분이 함유된 블루빛 젤 제형이 변덕스러운 영국 런던의 날씨에서도 피부 수분을 유지해주는 것을 입증받은 제품[4]으로, 피부 수분 레벨을 70% 이상[5] 끌어올리며, 사용할수록 피부 수분이 자라는 보습 연속 성장 효과[6]를 입증받아 피부 건조함 없이 촉촉하게 케어한다.

빌리프는 LG생활건강의 ESG 경영 핵심인 환경 경영을 적극적으로 실천하고, 브랜드가 추구하는 클린 뷰티 가치를 실현하고자 폭탄 크림 2종의 패키지를 리뉴얼 출시한다. 지속 가능성을 위해 FSC 인증을 받은 종이를 패키지에 적용한 것은 물론, 재활용이 더욱 쉬운 단일 플라스틱을 용기에 적용해 지구와 자연을 위하는 브랜드의 철학을 전하고자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