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3 08:45 (월)
Monnfts, 인세 기능을 탑재한 NFT 시장 출시
Monnfts, 인세 기능을 탑재한 NFT 시장 출시
  • 김진호 기자
  • 승인 2022.01.06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onnfts가 1월 1일부터 새로운 NFT 시장을 정식 출시했다

[뉴스플릭스] 김진호 기자 = NFT 시장·발행 플랫폼 Monnfts가 일 년간의 정성 들인 기획을 거쳐 1일 새로운 NFT 시장을 정식 출시했다고 밝혔다.

새로운 NFT 시장은 예술가와 창작자를 중심으로 원작자가 체인에서 NFT 형식으로 자신의 디지털 예술 작품을 제작하고 경매하도록 도와준다.

NFT는 Non-Fungible Token으로 비동질화 토큰이다. 현재 이 토큰은 주로 수집품, 예술품, 게임, 가상세계 등에 집중적으로 사용되고 있다. 특히 수집품과 예술품 산업은 NFT가 가장 각광받는 분야다.

Monnfts (MON)는 창작자 위주의 NFT 시장 및 발행 플랫폼이다. Monnfts는 협의 고객들에게 적극적으로 장려, 제공할 것이며 플랫폼에서 사용자들은 예술품을 포함한 디지털 자산 즉, NFT를 쉽게 제작할 수 있게 된다. 또한 플랫폼은 고객들에게 더욱 막힘 없는 고객 체험을 선사해 어떤 사람이든 Monnfts 시장에서 NFT를 제작 및 발표할 수 있게 한다. MON은 플랫폼의 기반 유통 코인으로서 NFT의 구매 및 판매, 플랫폼 협의의 거버넌스에 사용할 수 있다.

현재 Monnfts (MON)는 바이낸스 스마트 체인을 기반으로 구축됐다. 이는 플랫폼이 낮은 거래 비용으로 운영되도록 하며, 창작자의 창작 비용을 줄일 수 있다. MON은 2021년 11월 1일에 PancakeSwap에서 최초 발행됐으며, 이 시간 전에는 그 어떤 사전 판매도 하지 않았다.

Monnfts의 창시자 Henry Tran은 “창작을 위해 결제하는 것은 창작자에 대한 존중이다. 기존 예술품 거래에서 예술가들은 작품 최초 판매로 생긴 수익만을 얻을 수 있고, 작품의 가치 상향으로 인한 경제적인 수익은 얻을 수 없었다. 하지만 인세 기능은 이런 단점을 보완해 예술가들이 예술 창작에 더욱 깊이 빠질 수 있도록 한다”고 말했다.

이어 “플랫폼에 NFT를 형성한다면 언제든지 원하는 퍼센티지의 재판매 인세를 설정할 수 있다. 예를 들어, 한 예술가가 새로운 NFT 작품을 제작하고 0.2BNB의 가격으로 판매했다고 가정할 때 인세를 10%로 설정했다면, 해당 예술품이 재판매될 때 신규 구매자는 0.5BNB의 가격으로 NFT를 구매하고, 원작자인 작품의 예술가는 재판매 금액의 10%인 0.05BNB를 인세로 받을 수 있다는 뜻”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