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7-06 10:45 (수)
레드페이스, 겨울 한파에도 끄떡없는 ‘우먼스 아웃도어 롱재킷’ 출시
레드페이스, 겨울 한파에도 끄떡없는 ‘우먼스 아웃도어 롱재킷’ 출시
  • 한소영 기자
  • 승인 2022.01.06 1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레드페이스가 출시한 브라이트 튜브 다운 미드 롱 우먼 재킷

[뉴스플릭스] 한소영 기자 = 정통 아웃도어 브랜드 레드페이스가 전신을 포근하게 감싸주는 우먼스 아웃도어 롱재킷을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심한 추위가 찾아온다는 절기 소한이 지나며 연일 영하권 추위가 이어지고 있다. 예년보다 더욱 낮은 기온과 오랜 추위가 예상되는 가운데, 건강한 겨울 아웃도어 활동을 위해선 보온 유지에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

브라이트 튜브 다운 미드 롱 우먼 재킷은 하이테크 제직 기술의 심리스 공법으로 다운 누출을 최소화한 이엑스 튜브 소재를 적용해 보온성을 극대화한 상품이다. 체온을 따뜻하게 유지하면서도 과하지 않은 볼륨감으로 편안한 착용감을 제공해 긴 기장이라 자유롭게 움직이기 어렵다 생각할 수 있는 롱재킷의 활동성을 보완했다.

특히 이번에 선보이는 롱재킷은 보온성과 활동성을 갖춘 기능성 소재뿐만 아니라 책임 다운 기준(RDS) 인증을 받은 충전재를 사용해 친환경 가치까지 담아내 더욱 의미가 깊다. RDS는 다운 생산 과정에서 동물 학대 여부와 안전성을 확인해 동물 복지를 준수한 제품에만 발행되는 인증 마크다.

후드 일체형 디자인으로 캐주얼한 무드 연출은 물론, 체온이 빠져나가기 쉬운 머리와 뒷목 쪽을 감쌀 수 있어 외부의 찬 공기 유입을 차단한다. 또한 허리 부분 스트링으로 옷의 밀착도를 조절할 수 있어 더욱 세련되고 편안한 착용이 가능해 일상생활 시 타운웨어로도 활용하기 좋다. 기본 주머니 외 안주머니도 있어 격한 움직임이 잦은 아웃도어 활동 시 소지품 보관에 쉽다. 색상은 카키, 블랙으로 구성됐다.

재킷과 함께 착용하면 따뜻함이 배가 되는 상품들도 추천한다. 부드러우면서도 포근한 착용감에 토끼털 방울을 달아 귀여운 느낌을 더한 웜 낸시 우먼 고소모, 압축 패딩 처리로 가벼우면서도 보온성은 한층 업그레이드한 프랠리 웜 우먼 부츠다. 웜 낸시 우먼 고소모는 사진 속 브라운 색상 외에도 아이보리, 핑크, 네이비 총 4가지 컬러로 구성됐으며, 프랠리 웜 우먼 부츠는 블랙 단일 색상이다. 다양한 겨울 아웃도어 코디에 함께 착용하면 보온 효과는 물론, 포인트 아이템으로 색다른 분위기를 연출하기에 제격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