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제57회 백상예술대상 3개 부문 수상..."한국 오리지널 작품 역량 증명"
넷플릭스, 제57회 백상예술대상 3개 부문 수상..."한국 오리지널 작품 역량 증명"
  • 전진홍 기자
  • 승인 2021.05.14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상예술대상에 후보로 오른 지 2년 만에 TV 및 영화 주요 부문 수상
수준 높은 한국 오리지널 작품 위해 넷플릭스가 기울여온 투자와 노력의 성과

[뉴스플릭스] 전진홍 기자 = 세계적인 엔터테인먼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Netflix)가 지난 13일 진행된 제57회 백상예술대상 3개 부문에서 수상의 영예를 얻었다. 수준 높은 한국 콘텐츠를 엔터테인먼트 팬들에게 선보이고자 지속적인 투자와 노력을 기울여온 넷플릭스의 오리지널 작품들이 영화 부문 여자 최우수연기상, TV 부문 여자 신인연기상, 그리고 영화 부문 예술상 등 주요 부문에서 수상해 의미가 크다.

<콜> 전종서 영화 부문 여자 최우수연기상

<인간수업> 박주현 TV 부문 여자 신인연기상

 <승리호> 정성진 & 정철민 영화 부문 VFX 수퍼바이저 예술상

 

제57회 백상예술대상

사진=백상예술대상 사무국 제공
사진=백상예술대상 사무국 제공
사진=백상예술대상 사무국 제공

넷플릭스가 지난 13일 진행된 제57회 백상예술대상에서 3개의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넷플릭스의 오리지널 작품이 처음으로 백상예술대상의 후보로 지명된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는 7개 부문에 걸쳐 총 4개 작품이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이중, <콜>의 전종서(영화 부문 여자 최우수연기상), <인간수업>의 박주현(TV 부문 여자 신인연기상), <승리호>의 정성진, 정철민 VFX 수퍼바이저(영화 부문 예술상)가 수상의 영예를 얻었다.

한 통의 전화로 연결된 서로 다른 시간대의 두 여자가 서로의 운명을 바꿔주면서 시작되는 광기 어린 집착을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 <콜>의 전종서가 영화 부문 여자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전종서는 “하고 싶은 거 다 하게 해주셨던 감독님께 감사드린다. 그리고 보이지 않는 곳에서 ‘콜’을 완성 시켜준 스태프분들과 다른 제작진들에게 감사하다고 전하고 싶다. 앞으로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많이 열심히 준비하도록 하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돈을 벌기 위해 죄책감 없이 범죄의 길을 선택한 고등학생들이 그로 인해 돌이킬 수 없이 혹독한 대가를 치르는 과정을 그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인간수업>의 박주현은 TV 부문 여자 신인연기상을 수상하며 “동료 배우들이 없었으면 불가능했을 일이라고 생각한다. 이 상이 아깝지 않은 배우가 되겠다”며 동료들에게 감사를 표했다.

2092년, 우주쓰레기 청소선 승리호의 선원들이 대량살상무기로 알려진 인간형 로봇 도로시를 발견한 후 위험한 거래에 뛰어드는 이야기를 담은 <승리호>로 예술상을 받은 정성진, 정철민 VFX 수퍼바이저는 각각 “앞으로 <승리호>로 인해 다양한 소재를 다루는 한국 영화가 많이 나오길 바란다”(정성진), “두 팔 걷어붙이고 저보다 더 열심히 뛰어주신 1,000여 명이 넘는 아티스트분들이 이 영화와 이 상의 진짜 주인공이자 대한민국 영화의 미래라고 확신한다”(정철민)며 소감을 전했다.

넷플릭스는 지난 2020년 <킹덤> 시즌2가 제2회 아시아콘텐츠어워즈에서 3관왕에 올랐던 것에 이어 올해 백상예술대상 수상작을 배출하며 국내 시상식에서 커다란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특히 영화와 TV 부문 모두에서 연기상, 신인상을 수상해 배우들의 활약이 두드러진 한편, <스위트홈>의 송강과 박규영, <인간수업>의 남윤수, 그리고 <콜>의 이충현 감독까지 신인상에 다수 노미네이트되며 국내 라이징 스타들을 전 세계에 선보이고 있는 넷플릭스의 성과가 눈길을 끌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강남효성해링턴타워) 비1층 107-78호(서초동,강남효성 해링턴타워)
    • 대표전화 : 02-448-1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승표
    • 법인명 : (주)로임미디어
    • 제호 : 뉴스플릭스(NewsFlix)
    • 등록번호 : 서울,아52014
    • 등록일 : 2018-12-22
    • 발행일 : 2019-01-02
    • 발행인 : 전진홍
    • 편집인 : 전진홍
    • 뉴스플릭스(NewsFlix)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뉴스플릭스(NewsFlix).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oymmedia@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