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2 14:10 (금)
[NF포토] 이제는 전도연을 넘어설 학창시절 '한예종의 전도연'이 되고 싶었던 배우, 임지연
[NF포토] 이제는 전도연을 넘어설 학창시절 '한예종의 전도연'이 되고 싶었던 배우, 임지연
  • 김현호 기자
  • 승인 2024.07.09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F포토] [배우 임지연 (소속: 아티스트컴퍼니)]
[★NF포토] [배우 임지연 (소속: 아티스트컴퍼니)]

[뉴스플릭스] 김현호 기자 = 9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메가박스 코엑스점에서 영화 '리볼버' 제작보고회가 진행되었다. 제작보고회에는 배우 지창욱, 전도연, 임지연, 오승욱 감독이 참석하였으며, 극중 윤선 역을 맡았던 배우 임지연이 인터뷰를 진행하고 있다.

영화 리볼버는 모든 죄를 뒤집어쓰고 교도소에 들어갔던 전직 경찰 ‘수영’이 출소 후 오직 하나의 목적을 향해 직진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이다.

극중 전도연은 약속받은 대가를 받아내기 위해 직진하는 수영 역을 맡았으며, 지창욱은 약속을 어겨 수영을 움직이게 한 향수 뿌린 미친개 앤디 역을, 임지연은 속내를 알 수 없는 조력자 혹은 배신자 윤선 역을 맡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