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3-27 11:40 (금)
‘허경영의 속 이야기’ 3편 ‘허와 실’ 소비자TV 방영
‘허경영의 속 이야기’ 3편 ‘허와 실’ 소비자TV 방영
  • 박한나 기자
  • 승인 2019.01.26 2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소비자TV 허경영의 속 이야기 프로그램 예고 캡쳐

[뉴스플릭스] 박한나 기자 = 소비자TV가 ‘허경영의 속 이야기’ 3편 ‘허와 실’을 방영한다. 허경영 전 경제공화당 총재가 29일 방영 예정인 소비자TV ‘허경영의 속 이야기 - 3편 허와 실’ 프로그램에 출연해 헌법 1조 개정과 정당 폐지 등 담대한 제헌 공약을 발표했다.

허 전 총재는 이 프로그램에서 “올해 중으로 ‘국가혁명당’을 창당해서 내년 4월 열리는 총선에 나설 것이다. 국가혁명당은 군대를 동원해서 하는 혁명이 아니고 국회에 들어가서 국회의원들과 정정당당한 경쟁으로 맞서서 정책혁명으로 일어나는 정당이 될 것이다”며 “모든 국민에 대해 능력과 무관하게 기본생활을 보장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현행 헌법 1조인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다’를 없애고 ‘대한민국은 모든 국민이 중산층으로부터 시작하는 인권이 살아있는 국가이다’라고 고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허 전 총재는 “현행 헌법 전체를 없애버리고 헌법 제정위원회에 100명을 뽑아서 새로 제헌 할 것이다. 정당제도는 헌법에서 폐지해 모든 국회의원을 전부 무소속으로 만들어 ‘무소속 시대’를 열 것이다”며 “민주주의는 민주주의 방식 때문에 망하고 자본주의는 자본주의 방식 때문에 망한다. 민주주의에도 약간의 독재성을 가미해 중도를 지켜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29일 방영되는 ‘허경영의 속 이야기 - 3편 허와 실’ 프로그램에서 허 전 총재는 기존의 자신을 둘러싼 의혹들에 대해 새롭게 재해석하는 진실의 시간을 가졌다. 또한 그동안 듣기 어려웠던 구체적인 정책 구상에 대해서 속 시원하게 털어놨다.

특히 3편에서는 기존의 단독MC 진행을 탈피한 ‘투MC' 체제를 채택했다. 소비자TV의 간판 앵커인 노하빈 기자와 정지혜 기자가 동시에 MC로 출격해 송곳 같은 질문으로 허 전 총재의 진실을 캐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강남효성해링턴타워) 비1층 107-78호(서초동,강남효성 해링턴타워)
    • 대표전화 : 02-407-1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승표
    • 법인명 : (주)로임미디어
    • 제호 : 뉴스플릭스(NewsFlix)
    • 등록번호 : 서울,아52014
    • 등록일 : 2018-12-22
    • 발행일 : 2019-01-02
    • 발행인 : 전진홍
    • 편집인 : 하명남
    • 뉴스플릭스(NewsFlix)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플릭스(NewsFlix).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oymmedia@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