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20 18:39 (수)
매혹의 양귀비, 이나영과 함께 피어나다
매혹의 양귀비, 이나영과 함께 피어나다
  • 박한나 기자
  • 승인 2019.02.22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디에 두보, 19SS La D.D 컬렉션 출시’
사진 출처 = 디디에 두보
사진 출처 = 디디에 두보

[뉴스플릭스] 박한나 기자 = 프렌치 센슈얼 주얼리 브랜드 디디에 두보에서 2019년 SS의 새로운 광고 캠페인을 공개했다. 

이번 광고 캠페인은 디디에 두보가 지향하는 듀얼 페미니티를 우아하게 녹여낸 ‘라 디디(La D.D) 컬렉션으로 ‘여자, 다시 피어나다’ 라는 테마를 가지고 있다. 

디디에 두보와 배우 이나영의 만남으로 큰 이슈가 된 바 있는 첫 번째 광고 캠페인에 이어, 이번 광고 역시 탄성이 절로 나올만한 비주얼로 공개 직후부터 많은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이나영 특유의 이국적인 이목구비와 신비로운 눈빛으로 완성된 라 디디 컬렉션의 광고는 햇살의 나른함과 숨어있는 생동감이 미묘하게 공존하여 묘한 분위기를 자아낸다는 평을 듣고 있다.

이나영과 함께 피어난 이번 라 디디 컬렉션은 디디에 두보의 심볼이자 컬렉션의 모티브가 되는 양귀비꽃을 자연스러운 무드와 섬세한 라인으로 표현했다. 매혹을 상징하는 양귀비꽃의 꽃잎과 줄기를 유연한 곡선으로 디자인하여 와이어 형태의 귀걸이로 선보이며, 꽃잎을 형상화한 귀찌 스타일의 귀걸이는 심플하면서도 디디에 두보 특유의 우아하고 유니크한 스타일을 보여준다. 매혹의 라 디디 귀찌 스타일링으로 다가오는 봄, 귓가를 물들여 보는 것은 어떨까.

사진출처 = 디디에 두보
사진출처 = 디디에 두보

목선을 타고 흔들리는 라 디디 귀걸이는 여성의 매력을 대놓고 드러내지 않는다. 관능과 순수를 담은 센슈얼 플라워, 라 디디(La D.D)가 아슬아슬한 경계에서 자유롭게 흔들리며 은근히 유혹한다. 곡선과 단면의 이상적인 조화는 착용했을 때 더욱 반짝여 눈길을 사로잡는다. 더 이상 투박하고 번쩍이는 화려함으로 시선을 끌지 말자. 라 디디 귀걸이로 조금 더 세련된 방식으로 시선을 머무르게 한는 것. 그것이 프렌치식 유혹이다.

한편 19SS 라 디디 컬렉션은 2월22일 출시로 전국 백화점 디디에 두보 매장과 디디에 두보 공식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서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강남효성해링턴타워) 비1층 107-78호(서초동,강남효성 해링턴타워)
    • 대표전화 : 02-407-1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승표
    • 법인명 : (주)로임미디어
    • 제호 : 뉴스플릭스(NewsFlix)
    • 등록번호 : 서울,아52014
    • 등록일 : 2018-12-22
    • 발행일 : 2019-01-02
    • 발행인 : 전진홍
    • 편집인 : 김민건
    • 뉴스플릭스(NewsFlix)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플릭스(NewsFlix).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oymmedia@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