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3 10:41 (금)
레드페이스, 입춘 추위부터 봄까지 활용도 만점 패딩 베스트 선봬
레드페이스, 입춘 추위부터 봄까지 활용도 만점 패딩 베스트 선봬
  • 이새롬 기자
  • 승인 2024.02.07 1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레드페이스 ‘타슬란 패딩 베스트’
이미지 = 레드페이스 ‘타슬란 패딩 베스트’

[뉴스플릭스] 이새롬 기자 = 정통 아웃도어 브랜드 레드페이스가 영하권의 꽃샘추위에는 이너 재킷으로, 봄에는 아우터로 활용 가능해 실용성 높은 패딩 베스트를 출시했다.

입춘이 지났지만 여전히 아침저녁으로 온도 차가 크고 늦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어 체온 유지에 더욱 신경 써야 하는 요즘, 꼭 필요한 것은 베스트다. 아우터 안 이너로 착용한다면 따뜻함은 물론 편안한 활동까지 가능하며, 아우터로 활용할 경우에는 티셔츠 위에 가볍게 걸쳐 보온과 스타일을 동시에 챙길 수 있다.

신제품 ‘타슬란 패딩 베스트’는 레드페이스가 자체 개발한 기능성 소재 ‘쉘텍스 라이트’를 적용해 방풍 기능이 뛰어난 것이 특징이다. 봄까지 이어지는 차가운 바람을 차단하기 때문에 체온 유지에 효과적이다. 내구성 또한 뛰어나 많은 움직임에 마찰이 잦아도 옷감이 마모될 가능성이 적다.

상품 앞면에는 빅 포켓이 적용돼 실용성과 스타일을 모두 챙겼다. 각종 소지품을 유용하게 수납할 뿐만 아니라 포인트가 되는 디자인으로 낚시와 캠핑 등을 즐기는 아웃도어 마니아에겐 스타일리시한 아웃도어룩을 연출하기도 좋다. 옆구리 부근에 지퍼가 장착된 보조 주머니도 있어 지갑, 차키 등 잃어버리기 쉬운 작은 소지품을 보다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다.

목까지 지퍼를 여닫을 수 있어 체온 조절이 용이한 이 상품의 색상은 카키와 네이비가 있다.

레드페이스는 입춘 무렵의 꽃샘추위부터 봄까지 가볍게 입을 수 있는 베스트는 다양한 스타일로 활용할 수 있어 실용성 높은 아이템이라며, 타슬란 패딩 베스트와 함께 일상부터 여가 활동까지 스타일리시하게 즐겨보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