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3 10:41 (금)
나비, 新 유튜브 ‘집에 안 갈래’ MC 발탁…오늘(8일) 첫 공개
나비, 新 유튜브 ‘집에 안 갈래’ MC 발탁…오늘(8일) 첫 공개
  • 김영광 기자
  • 승인 2024.02.08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엄지윤, 나비 ‘집에 안 갈래’
첫 게스트로 지원사격 ‘찐친 케미 기대 UP’
‘연예계 대표 워킹맘’ 나비, ‘집에 안 갈래’ MC로 2024년 활동 신호탄
'나비'_프로필_이미지 사진제공 = 알앤디컴퍼니

[뉴스플릭스] 김영광 기자 = 가수 나비가 새로운 유튜브 콘텐츠 MC로 나선다.

​8일 소속사 알앤디컴퍼니에 따르면 나비는 유튜브 콘텐츠 ‘집에 안 갈래’ MC로 발탁됐다.

​‘집에 안 갈래’는 방송 퇴근 후 바로 육아 출근을 해야 하는 ‘연예계 대표 워킹맘’ MC 나비가 집에 가기 싫은 게스트를 초대해 이야기를 나누며 자신의 방송 퇴근을 늦추는 콘셉트의 콘텐츠다.

​첫 게스트로는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의 WSG워너비 프로젝트로 함께했던 개그우먼 엄지윤이 출연을 확정했다. 그간 음악 작업으로도 꾸준히 인연을 이어온 두 사람은 남다른 절친 케미로 시청자를 만날 계획이다.

​특히 엄지윤은 ‘집에 안 갈래’ 촬영 도중 나비를 향해 “진행 스타일이 MZ세대를 공략하기 적합하지 않은 것 같다”며 거침없는 조언을 건네고, 나비는 MZ 구독자층을 공략하기 위해 284만 명의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브 채널 ‘숏박스’ 출연권을 약속 받았다고 전해져 기대가 커지고 있다.

​앞서 나비는 활발한 음악 작업은 물론 방송, 라디오 등 분야를 막론한 활동으로 대중과 소통해왔다. 센스는 기본 자타공인 재치있는 입담의 소유자인 나비인 만큼, ‘집에 안 갈래’ MC로 활약할 그를 향해 이목이 집중된다.

​나비와 엄지윤의 찐친 토크는 8일 오후 7시 유튜브 채널 ‘집에 안 갈래’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