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2 09:48 (금)
구르미 ‘청년과 예술을 더불어 2024년’ 작품전 개최
구르미 ‘청년과 예술을 더불어 2024년’ 작품전 개최
  • 김영광 기자
  • 승인 2024.02.23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르미, 청년과 예술을 더불어 2024년 작품전 포스터
이미지 = 구르미, 청년과 예술을 더불어 2024년 작품전 포스터

[뉴스플릭스] 김영광 기자 = 취미용품 전문기업 구르미(대표 임상묵)가 7호선 천왕역 청년이룸(센터장 주은혜) 아트스페이스에서 ‘청년 및 구로지역 예술 작가 작품전’을 열었다.

이번 전시회는 ‘청년과 예술을 더불어 2024년’이라는 주제 아래 구르미를 비롯한 기업들과 지역 작가들의 협력으로 마련됐다.

전시회 후원 기업은 △위어드피플(대표 김은수) △케이아이로직스(대표 연규영) △세무법인 진원(세무사 유용호) △제이엠 공인노무사(대표 김정민)로, 청년과 구로지역 예술인의 힘찬 출발을 응원하고 지역사회에 공헌하는 의미로 이번 전시회를 후원하고 있다.

전시회 참여 작가는 촉망받는 일러스트 청년 작가 △최윤정을 비롯해 구로지역에서 활발한 활동 중인 △손주영 △신미리 △윤인경 △임경은 △최경화 △최단아 △하선화로, 참여 작가들의 다양한 공예의 미학과 전통을 담은 도자기 작품과 현대적 감각과 소재를 다룬 미술 작품이 전시될 예정이다.

전시 작품 중 특히 방문객의 눈길을 끌 만한 작품으로는 나무의 상징적, 구조적 특징을 재구성한 유리·도자기 작품(신미리 작가), 스티치의 흐름과 명암을 통해 하늘과 구름, 빛을 표현한 현대자수(최경화 작가), 기후 위기를 주제로 한 ‘북극곰의 눈물’과 ‘그 해 북극, 겨울’(최단아 작가)이 주목 받을 만하다.

전시회 참여 작가 윤인경 작가는 “누군가를 위해 기꺼이 쓸모를 다 할 작품을 구상하는 일은 창의적인 작업의 원동력이 돼 준다”며 참여 소감을 밝혔다.

또한 이번 전시 운영을 맡은 구르미 지원팀 정연우 담당은 “우리 지역 작가들의 열정과 고민을 알게 됐고, 작은 도움이 되고 싶어 이번 전시회를 기획하게 됐다”고 말했다.

지역 예술가, 기업, 지역 주민이 함께 만들어가는 이번 전시는 새로운 문화·예술의 지평을 열 것으로 기대된다. 전시 기간은 2월 29일(목)까지 이며, 이후 전시는 수제 도자기 전문기업 도예정원(대표 신미리)을 통해 이루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