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2 14:10 (금)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최악의 악' 지창욱, 악바리 경찰에서 마약 조직원 잠입 캐릭터 열연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최악의 악' 지창욱, 악바리 경찰에서 마약 조직원 잠입 캐릭터 열연
  • 양하준 기자
  • 승인 2023.08.23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 =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최악의 악' 티저 포스터

[뉴스플릭스] 양하준 기자 = 디즈니+의 오리지널 시리즈 <최악의 악>이 오는 9월 27일 공개를 확정한 가운데 마약 수사를 위해 강남 연합에 잠입한 경찰 ‘박준모’ 역을 맡은 지창욱의 캐릭터 변신에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지금껏 본 적 없는 진하고 깊은 연기를 만나볼 수 있을 것” – 한동욱 감독

악바리 경찰 ‘박준모’ → 강남 연합 조직원 ‘권승호’로의 변신!

지창욱이기에 가능한 강렬한 액션과 폭넓은 감정 연기의 조화! 기대감 최고조!

배우 지창욱이 디즈니+ <최악의 악>을 통해 새로운 인생 캐릭터를 탄생시킬 전망이다. 오는 9월 27일 공개를 확정한 <최악의 악>은 1990년대, 한-중-일 마약 거래의 중심 강남 연합 조직을 일망타진하기 위해 경찰 ‘준모’(지창욱)가 조직에 잠입 수사하는 과정을 그린 범죄 액션 드라마이다. 

이번 작품에서 지창욱은 한-중-일 마약 카르텔을 무너뜨리기 위해 마약 거래의 중심에 있는 강남 연합에 ‘권승호’라는 인물로 신분을 위장한 채 잠입하는 경찰 ‘박준모’ 역을 맡았다. 그는 자신의 목표를 이루기 위해서라면 물불 안 가리는 악바리 근성뿐만 아니라 위기 속에서 더욱 빛을 발하는 배짱 가득한 인물로 등장한다. 그는 모두가 주목하는 사건을 해결하기 위해 강남 연합에 잠입하는 위험한 선택을 하게 되고, 그곳의 보스 ‘정기철’(위하준)과 엮이며 점차 사건에 휘말리게 된다. 지창욱은 경찰 ‘박준모’와 조직원 ‘권승호’ 사이에서 겪는 다채로운 상황과 감정들로 인해 점차 변해가는 캐릭터의 모습을 몰입감 있게 그려내 시청자들의 기대를 더하고 있다. 

이미지 =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최악의 악' 스틸
이미지 =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최악의 악' 스틸
이미지 =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최악의 악' 스틸
이미지 =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최악의 악' 스틸

특히 이번 작품에서 지창욱은 고강도의 강렬한 액션은 물론 캐릭터의 복잡한 내면 변화를 섬세하게 그려내 새로운 인생 캐릭터 탄생을 알린다. 연출을 맡은 한동욱 감독은 “지창욱 배우의 지금껏 본 적 없는 굉장히 새롭고 진하고 깊은 훌륭한 연기를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면서 “언더커버 장르의 작품 중에서 최고의 연기를 한 배우로 이야기되지 않을까 생각한다”라고 깊은 만족감을 전했다. 이처럼 <최악의 악>은 지창욱이 그려낼 ‘박준모’라는 캐릭터를 통해 전 세계 구독자들을 1990년대 강남 한복판으로 안내하며 범죄 액션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예정이다.

디즈니+의 오리지널 시리즈 <최악의 악>은 지창욱, 위하준, 임세미 등 대한민국 대표 배우들이 총출동해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여기에 <부당거래>, <범죄와의 전쟁>, <신세계> 등 범죄 장르 영화의 조감독을 거쳐 전 세대가 공감하는 진하고 뜨거운 멜로 <남자가 사랑할 때>로 데뷔한 한동욱 감독의 차기작으로 강렬하고 새로운 작품의 탄생을 예고하며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또한 541만 관객을 동원한 영화 <의형제>를 통해 인물 간의 심리를 섬세하게 그려낸 각본으로 평단과 대중의 호평을 받았던 장민석 작가가 참여해 또 한 번 깊이 있는 스토리텔링을 선사할 예정이다. 

전 세계의 심장을 뛰게 할 강렬하면서도 개성 넘치는 액션과 반전을 거듭하는 스토리, 그리고 1990년대를 완벽하게 재현한 웰메이드 프로덕션까지 모두 갖춘 하반기 최고의 기대작 <최악의 악>은 오는 9월 27일 오직 디즈니+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