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24 17:14 (금)
'키스 식스 센스' 윤계상-서지혜, 초밀착 커플 포스터 공개
'키스 식스 센스' 윤계상-서지혜, 초밀착 커플 포스터 공개
  • 전진홍 기자
  • 승인 2022.05.17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스 식스 센스' 윤계상-서지혜 포스터

[뉴스플릭스] 전진홍 기자 = 디즈니+의 오리지널 '키스 식스 센스'가 윤계상과 서지혜의 초밀착 커플 포스터를 공개했다. 짜릿한 초감각의 끝에서 만난 이들의 로맨스는 매우 아찔할 전망이다.

디즈니+의 오리지널 ‘키스 식스 센스’(연출 남기훈, 극본 전유리, 제작 아크미디어)는 입술이 닿기만 하면 미래가 보이는 ‘예술’과 오감이 과도하게 발달한 초예민 ‘민후’의 아찔한 로맨스를 다룬 작품이다. 

오늘(16일) 공개된 커플 포스터는 최근 화제를 모은 메인 예고 영상에서 홍예술(서지혜)이 차민후(윤계상)와의 우연한 입맞춤을 통해 보게 된 미래를 예고하고 있다.

민후는 일반인들보다 10배 이상 뛰어난 오감을 가진 초예민 광고의 신. 그 특별한 능력 때문에 광고계를 평정할 수 있었지만, 눈에 보이지 않는 사람의 체취부터 살에 닿아 느껴지는 모든 촉각에 예민하기 때문에 까칠한 성격을 가졌다. 

예술은 그런 그의 촘촘한 레이더망을 피하지 못해, 사사건건 지적을 받으며 성장한 기획팀 에이스 AE. 그래서 그녀의 모든 스트레스의 근원은 바로 팀장 민후다. 그렇다 보니, 회사에서의 두 사람은 사사건건 티격태격하는 원수 같은 사이다.

하지만 이들의 미래엔 나란히 누워 서로를 감싸 안은 행복한 한 때가 있다. 예술이 초밀착했음에도 민후의 오감은 평온해 보인다. 예술의 얼굴엔 사랑을 듬뿍 받은 이의 러블리한 미소가 떠나지 않는다.

두 사람의 현재와 미래 그 사이, 어떤 반전 로맨스가 펼쳐질지 궁금해지는 대목이다. 무엇보다 예술이 본 미래가 실제로 일어날 지 추측하며 보는 재미는 이 작품의 최대 관전 포인트다.

제작진은 “윤계상과 서지혜가 편안한 복장으로 나란히 누워 다정하게 대화를 나누며 촬영에 임했다. 이렇게 자연스럽게 나온 행복한 케미가 이미지에 고스란히 담겼다”는 포스터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하며, “두 배우가 열정적으로 분석하고 고민해 이 작품만의 독특한 설정에 개연성을 부여한 초감각적 연기를 기대해달라. 우연한 입맞춤으로 얽힌 두 사람의 아찔한 로맨스가 시청자들의 모든 감각까지 짜릿하게 일깨울 것이라 자신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디즈니+가 선보일 짜릿한 초감각 로맨틱 코미디 ‘키스 식스 센스’는 5월 25일 디즈니+에서 독점 공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