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3 08:45 (월)
LG생활건강, ‘샤프란 아우라 딥센트’ 출시
LG생활건강, ‘샤프란 아우라 딥센트’ 출시
  • 김재민 기자
  • 승인 2021.12.16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생활건강이 출시한 샤프란 아우라 딥센트 4종

[뉴스플릭스] 김재민 기자 =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은 빨래 속 냄새 원인균[1]을 제거하고 고급스러운 퍼퓸 향기만 남기는 프리미엄 초고농축 섬유유연제 ‘샤프란 아우라 딥센트’를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샤프란 아우라 딥센트는 빨래에 깊이 베인 쉰내와 땀 냄새는 없애고 퍼퓸 향기는 더 오래 가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섬유유연제의 향으로 나쁜 냄새를 덮지 않고, 냄새 원인이 되는 세균을 제거해 세탁 후 아우라 딥센트 본연의 향을 느낄 수 있다.

아우라 딥센트는 외부 시험 기관에서 냄새 원인균에 대한 살균력 시험과 땀 냄새 탈취력 시험을 완료했다. 또 30~50대 여성 50명을 상대로 시행한 실사용 만족도 조사에서도 ‘빨래 쉰내 및 땀 냄새 탈취 만족도 100%’를 나타냈다. 아우라 딥센트에는 편백 추출물, 녹차 추출물 등 미국에서 특허받은 소취 성분도 들어있다.

아우라 딥센트는 기존 자사 제품보다 향기 성분을 40% 강화해 고급스러운 퍼퓸 향기가 오래 지속된다. 실제로 소비자 만족도 조사에서 향기 만족도는 100%, 세탁 후 향기 지속력 만족도는 98%를 나타냈다. 특히 수(水) 생태계를 교란하는 미세 플라스틱 향기 캡슐을 넣지 않고도 풍부한 향이 더 오래 이어지도록 ‘향기 지속 폴리머’ 신기술을 적용했다. 또 페녹시에탄올, 트리클로산, 파라벤류 등 보존제[2] 11종을 첨가하지 않아 온 가족이 사용할 수 있다.

샤프란 아우라 딥센트는 △스윗만다린 △매그놀리아 △화이트플로럴 △컬러풀베리 등 4종으로, 16일부터 온·오프라인에 동시 출시됐다. LG생활건강은 빨래 쉰내와 땀 냄새의 원인균부터 99.9% 제거하고 풍성한 퍼퓸 향기만 남기는 차별화된 만족감을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