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3 10:41 (금)
넷플릭스 시리즈 도적: 칼의 소리, 보도스틸 공개
넷플릭스 시리즈 도적: 칼의 소리, 보도스틸 공개
  • 한소영 기자
  • 승인 2023.09.04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 = 도적: 칼의 소리 티저포스터

[뉴스플릭스] 한소영 기자 = 넷플릭스(Netflix)의 가 보도 스틸을 전격 공개했다.

개성 만점 캐릭터들의 강렬한 서사와 화려한 앙상블

빼앗으려는 자와 지키려는 자들의 얽히고설킨 운명 예고

1920년 중국의 땅, 일본의 돈, 조선의 사람이 모여든 무법천지의 땅 간도에서 소중한 사람들과 삶의 터전을 지키기 위해 하나 된 이들이 벌이는 액션 활극 <도적: 칼의 소리>가 인물들의 진한 서사를 담은 보도 스틸을 공개했다. 

이미지 = 도적: 칼의 소리 보도스틸
이미지 = 도적: 칼의 소리 보도스틸
이미지 = 도적: 칼의 소리 보도스틸
이미지 = 도적: 칼의 소리 보도스틸

공개된 스틸은 각자 다른 목적으로 간도에 모여든 이들의 얽히고설킨 인연과 시대가 만든 굴곡진 운명을 예고한다. 노비에서 일본군이 되어 혁혁한 공을 세운 이윤(김남길)은 6년 전 자신으로 인해 생긴 비극의 빚을 갚고자 모든 걸 버리고 간도로 떠난다. 

그곳에서 조선의 또 다른 비극을 목도하며 더이상 빼앗기고 고통받지 않기 위해 도적단을 결성해 맞서기로 결심한다. 한때 충직한 의병장으로 나라를 위해 싸우다 이제는 가족을 지키기 위해 간도에 터를 잡은 최충수(유재명)와 의기투합해 서로의 든든한 지원군이 되어준다. 

한편 독립운동가지만 조선 총독부 철도국 과장으로 위장해 살아가는 남희신(서현)은 독립 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위험천만한 작전을 계획한다. 총잡이 언년이(이호정)를 고용해 조선 총독부 핵심 사업인 간도선 철도 부설 자금 탈취를 시도하려 한다. 돈만 되면 어떤 일이든 마다않는 언년이는 과거의 연으로 엮인 이윤과 간도에서 뜻하지 않게 재회하며 임무 수행에 차질을 빚는다. 이광일(이현욱)은 노비이자 부하였던 이윤이 세운 공으로 조선 출신 최연소 일본군 소좌가 되었다. 조선인들 사이에서 악명 높은 냉혈한인 그는 자신이 면천시켜주고 친구 삼아주었다고 생각하는 이윤이 떠나자 깊은 배신감을 느낀다. 연정을 품고 있던 남희신에게 청혼한 후 독립군이 간도선 부설 자금을 노린다는 소식을 듣고 간도로 향한다. 

이미지 = 도적: 칼의 소리 보도스틸
이미지 = 도적: 칼의 소리 보도스틸
이미지 = 도적: 칼의 소리 보도스틸
이미지 = 도적: 칼의 소리 보도스틸
이미지 = 도적: 칼의 소리 보도스틸
이미지 = 도적: 칼의 소리 보도스틸
이미지 = 도적: 칼의 소리 보도스틸
이미지 = 도적: 칼의 소리 보도스틸

간도로 수송되는 막대한 철도 건설 자금을 쫓아 도적과 독립군, 일본군과 마적까지 합세하며 황야에서 거대하고 역동적인 이야기가 펼쳐진다. 

배우들은 “도적이라는 제목은 ‘칼의 소리’라는 뜻을 지닌다. 그런 차별성이 색다르고 재미있었다”(김남길), “한 명 한 명의 인물들이 굉장히 생동감 있고 입체적인 사연을 가지고 있다”(서현), “액션 활극이라는 장르에 조국을 잃어버린 사람들의 애환, 여러 사람이 모여서 새롭게 살아가려는 생존 의지 등이 다양하게 합쳐진 작품이라 매력적이었다”(유재명)고 저마다 작품 출연을 결심하게 된 계기를 밝혀 개성 가득한 캐릭터들이 한데 얽혀 그려갈 신선한 이야기와 입체적인 앙상블에 대한 기대감에 불을 지핀다. 

각자의 방법으로 격동의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모습이 담긴 보도 스틸을 공개한 <도적: 칼의 소리>는 오는 9월 22일 오직 넷플릭스에서 감상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