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2 14:10 (금)
웰메이드 홍콩 액션 느와르 영화 '잠행' 마침내, 3월 국내 개봉 확정!
웰메이드 홍콩 액션 느와르 영화 '잠행' 마침내, 3월 국내 개봉 확정!
  • 전진홍 기자
  • 승인 2024.02.28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덕화, 홍콩 최대 ‘마약왕’ 변신!
이미지 = 영화 '잠행' 스틸

[뉴스플릭스] 전진홍 기자 = 올타임 레전드 월드스타 유덕화가 주연 뿐만 아니라 제작까지 나선 스타일리쉬 액션 느와르 <잠행>이 3월 국내 개봉을 확정지었다. 

영화 <잠행>이 3월 국내 개봉을 확정지었다. <잠행>은 다크웹을 통해 온라인 마약 밀매를 일삼는 마약왕과 그들을 집요하게 추적하는 경찰이 벌이는 스타일리쉬 범죄 느와르.

영화 <잠행>은 레전드 월드 스타 유덕화가 홍콩 최고의 마약왕 ‘조지 램’ 역으로 출연하며 16년 만에 맡은 악역으로 관심을 받은 작품. 최근 <쇼크 웨이브 2>, <화이트 스톰 2> 등을 제작하며 관객과 평단으로부터 인정받은 유덕화가 <잠행>에서 주연 뿐만 아니라 제작까지 직접 참여해 팬들의 기대를 더욱 모은다. 또한, <엽문>으로 유명한 실력파 배우 임가동이 마약 조직에 잠입한 비밀요원 ‘호사우’로, 최근 한국에서 리메이크가 확정된 로맨스 흥행작 <청설>의 남자주인공 펑위옌이 마약 범죄의 실체를 추격하는 경찰 ‘에디’로 분해 영화의 보는 재미를 더한다. <잠행>은 혁신적인 촬영 스타일로 2년 연속 홍콩금상장영화제 촬영상을 수상한 관지요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박진감 넘치는 연출로 보는 이들의 손에 땀을 쥐게 할 예정이다. 여기에 <쿵푸 허슬>, <소림축구> 제작진이 가세, 스타일리쉬한 액션을 더해 웰메이드 홍콩 느와르의 귀환을 예고했다.

개봉 확정과 함께 공개된 런칭 스틸은 홍콩 최고의 마약왕 ‘조지 램’(유덕화)과 다크웹 마약 범죄의 뒤를 캐는 경찰 ‘에디’(펑위옌)의 팽팽한 대립을 한 컷으로 담아내 눈길을 끈다. 취조실에서 서로를 마주하고 있는 두 사람의 강렬한 눈빛은 3월에 찾아올 밀도 높은 홍콩 느와르 <잠행>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고조시킨다.

유덕화를 비롯한 최고의 배우들과 명품 제작진이 뭉친 하드보일드 액션 느와르 <잠행>은 3월 국내 개봉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